성계의 문장 2화 리뷰

* 원래 리뷰에는 스크린샷들이 있었으나 저작권법 시행 때문에 삭제했음을 알려드립니다.

2화입니다. 하루에 하나씩 보는 속도이랄까나. 혼자 맘대로 주절거리니 스토리 네타라거나 등등 있을지도 몰라요~

1화에서 엄청난 부르주아 틱하던 소년, 진트가 이렇게 자랐습니다. 미소년이 되었군요. 참고로 이 녀석의 아버지이던 주석, 록 린은 제국에 항복해서 하이드 성계의 영주, 귀족이 되었습니다. 그러므로 진트는 귀공자? 귀족소년 진트, 어디론가 멀리 귀족만의 교육을 받고 돌아온 듯.. 야구부 친구 1명이 마중 나왔습니다. 역시 '평민'인 친구 쿠 도린. 더 이상 평민인 "린 진트" 가 아니라 제국의 귀족인 "린 슈누 록 하이드 백작 공자 진트"에게 서로 크로스 카운터 펀치를 날립니다...인 줄 알았는데 단지 포옹입니다 (퍼억)
 
돌아온게 아니라 군함을 타기위해 잠시 들렸던 진트. 그에게 사인된 야구공 (아마 유명선수겠죠?)을 쿠 도린은 작별의 선물로 주고 떠납니다. 공을 쥐며 감상에 빠진 진트. 그때 갑자기 등장한 소매치기 소년! 친구가 준 작별선물을 거리낌 없이 이 소년에게 던집니다! 남의 선물을 무시하다니 역시 어릴 때 반말 틱틱던 본성 나옵니다 (..푹) ...그나저나 왠지 "XX츄, 너로 정했다!" 분위기 인거 같은건 나뿐이려나 (...) 하지만 진트君, 야구부 출신 맞는지 의심될 정도로 잘못던져서 지나가던 아름다운 아브인을 향해 공은 날아가는군요. 아, 아브인은 유전자 조작된 제국의 인간입니다. 우주에 적응하기 쉬운 몸과 늙지 않는 미모를 지녔고 오래삽니다..라는군요
 
간단히 공을 잡아내는 아름다운 아브 아가씨. 결국 이 아가씨와 진트의 합작..이라고 해도 여자분의 발군의 위력으로 소매치기를 잡지만.. 진트는 지상인이지만 제국의 귀족이란 신분으로 지상인 사이에선 왕따신세라 소매치기 잡아줘도 욕먹네요 -_-; 자신의 존재성에 대한 의문을 가지려나 (..)
 
이 아름다운 소녀의 이름은 라피르! 아아, 이 애니 볼 이유가 생겨 버렸어요 (..퍼억!)
 
라피르는 진트를 수도까지 태워다 줄 군함의 군인. 진트를 소형함선에 태우고 출항을 준비하는 "아름다운 조타수" (...제가 말한게 아니라 라피르 양이 말했어요) 라피르에게 이것저것 물어보다가 "별거 다 물어본다"라는 듯한 말 듣고 뻘줌해하는 진트.
 
가속해서 날아가는 함선 내부에서 G에 괴로워 하는 진트. 하지만 라피르는 유전자 조작 아브인 답게 전혀 문제 없음 상태. 속도 줄여달라는 진트한테 그냥 질문이나 던지는 라피르 양. 라피르 양, 멋져요. 저런 놈은 좀 혼내줘야 된다구요 (..)

신고
제타군
Animation 2007.12.03 00:06

성계의 문장 1화 리뷰

* 원래 리뷰에는 스크린샷들이 있었으나 저작권법 시행 때문에 삭제했음을 알려드립니다.

볼만한 애니메이션 없나 둘러보다가 예전에 누군가가 "성계의 문장이 죽여줘" 라고 한 것이 기억이 나서 다운받아 버렸습니다. 일단 1화 감상완료. 1화에서 기억나는 부분들을 성계의 문장에 대한 배경지식이 전혀 없는 상태에서 멋대로 주절거려보겠습니다. 아, 그리고 이 아래에는 네타가 혹 있을 지도 모르니 보기 싫으신 분은 백스페이스를 눌러주세요.

애니 시작하자 마자 붉은 머릿결의 열혈여자분이 나옵니다. 뭔가 함대전투중인듯한 분위기. 하지만 웃긴건 전혀 뭐라고 중얼거리는지 알 수가 없어요. 본인은 "흐음.. 일본어인데 자막이 안 나오는건가?" 했지만 전혀 일본어는 아니고 잠시 후에 살짝 들리는 괴상한 발음의 "Take off". 설마 영어야? 하지만 영어도 아니고... 이 궁금증은 잠시 후에 프롤로그(?) 비스무리한 곳에서 풀어집니다. 그 말대로 진짜 "외계어" 였습니다 (좌절)

패닉상태에 빠진 본인을 무시한채 타이틀이 나오며 오프닝 시작. 의미심장한 분위기의 클래식(?)필의 노보컬 노래와 함께 우주의 별자리, 성계들만 계속 보여줍니다....이거 TV에서 자주보는 우주의 신비 다큐멘터리군요 (..)
 
오프닝 이후 지구 근처를 워프(?)해 오는 미확인비행물체. 관제탑은 당황해 하고 이 괴물체는 방어인공위성을 일격에 격추시킵니다. 레이져도 튕기고 이거 강해요.

창문 밖을 보고 있는 꼬마에게 창문 닫으라고 하는 2~30대의 여자. "진트, 바람 들어 오잖니". 진트라고 불린 소년. "리나, 저게 뭐야?" .....이 녀석의 어머니인 듯한데 무려 반말. (싹수가 노래 쯧쯧..)
 
다시 우주. 아까 그 괴비행물체는 "아브에 의한 제국"이라는 특이한 이름의 제국의 군대. 요점은 "지구점령하러 왔어요~ 그냥 항복하세요" 이랄까.
 
한편 아까 그 "진트"라는 꼬마 녀석은 "리나"라고 부른 어머니인듯한 여자의 말을 무시하고 피난으로 바쁜 도시를 헤매 공원(?)인 듯한 곳을 갑니다. 그곳에서 보이는 하늘에는 제국의 함선들이 전투(?) 아니면 이동 중인 모습. 지구의 위기군요. 그걸 이 놈은 아름답다...라는 분위기로 바라봅니다. 바보같은 녀석 (..)
 
이 버릇없는 꼬마를 찾으러 온 티르라는 샤프한 이미지의 아저씨. 하지만 이 꼬마는 여기서도 자신의 위력을 보여줍니다. "어, 티르?" ...아버지뻘인 사람을 이름으로 막 부르다니 (...) 어쨋든 티르는 꼬마에게 주석관저, 곧 이 지구의 총 통치자인 사람이 사는 곳으로 가자고 합니다. 뒤를 잇는 진트의 대답. "아버지한테?"
 
....이 녀석, 엄청난 부르주아잖아?!!!

내용은 이것보다 더 많지만 일단 1화 네타가 목적이 아니니 혼자 맘대로 주절거렸습니다 (..) 성계의 문장, 나름대로 재밌습니다...라고는 아직 말할 수 없겠군요. 1화 밖에 못 봤으니 말이죠. 하지만 스토리 전개는 이대로 나가면 꽤 재밌을지도 모르겠습니다. 1화 끝에 나오는 2화 예고소개에 자칭"아름다운 조타수"의 탓이려나 (퍼억)
 

신고
제타군
Animation 2007.12.02 23:59

레이브 (Rave) 애니메이션 보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즘 심심히 잘 보고 있는 애니메이션입니다. Rave라고 국내에도 투니버스에서 방영 중이죠. 그다지 많이 보지는 않았는데 초반에 분위기는 맘에 드는군요. 뭔가 정신없이 막 나가는 중...; 뭐, 약간 스토리를 1,2화에서 갑자기 뜬닷없이 나가서 좀 당황했지만, 그래도 슬슬 이해가 가는 중입니다 (......) 사실 말하긴 뭐하지만 이용신 성우님이 에리 양 연기하는거 듣고 빠져서 요즘 막 보고 있다는 사실.. (-ㅅ-;;) 하여튼 꽤 괜찮은 애니인듯 합니다. 일단은 "추천"~!
신고
제타군
Animation 2007.12.02 23:21

머어엉 (........)

뭡니까... 이건 -_-;; 만화책 "삐리리 피리를 불어봐 재규어"에 나오는 알 수 없는 괴상한 닌자 랩퍼 해머의 노래가 진짜로 있었군요. 이걸 일본에서 만화책 구입할 때 같이 줬다고 합니다. 뭔가 탈력이 걸린 노래가사.. 아예 애절함이 줄줄 쏟아져 나오네YO~! 다 같이 들어 YO~! (...........) ...였는데 저작권 때문에 가사만 띄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なんかのさなぎ 뭔가의  번데기
 Produced by つん子 츤코 with J.J

WOW WOW~~ WOW WOW WO~~~~~~♪


メレンゲってなぁ~に?メレンゲって何だYO~?
머랭이란 뭘까? 머랭이 뭐냐고Yo~?
(なんかのさなぎとかじゃない?)
(뭔가의 번데기가 아닐까?)


~~~♪


♪こないだ最悪だったよー 焼鳥屋で鳥雑炊たのんだら レバーばっかり入ってたんだよ 俺レバ

嫌いなんだYO~
요전에는 최악이었어, 닭요리 전문점에 가서 닭죽을 부탁했더니 간만 잔뜩 들어 있더라
나 간 싫어한다고YO~~

(それなんかのさなぎだったんじゃない?)
(그건 뭔가의 번데기가 아닐까?)


WOW WOW YO


オレ去年は充電してたんだYO まぁおととしも充電してたけど
나 작년엔 충전되어 있었어Yo 하긴 재작년에도 충전되어 있었지만

WOW WOW スパーク!!
WOW WOW 스파크!!

(お前の傘の裏に張りついてんのなんかのさなぎじゃない!?)
(네 우산의 안쪽에 붙어 있는 건 뭔가의 번데기가 아닐까!?)

Ah~~~~♪

DA BA DA DA BA DA DA DO-DA DA!

Kiss me baby Kiss me baby

キキキ キスミーキスミーベイベー ハアハア ほらキスミーよ はい早く ホラ
키키키 키스미 키스미 베이베 허억허억 자 키스미 어서어서

寂しいんだよオレ すごく寂しいから ね?ホラ 

早く大丈夫 ね いいから ちょっとでいいら ホント ね お願いします
나 외롭단 말이야. 엄청나게 외롭다고 자, 어서. 괜찮아. 괜찮단 말야 살짝만 해도
되니까, 제발 부탁드려 YO

Oh Yeah

お前のいない部屋は なんだか前より広く感じて はだかの心は まあ はだかっつっても心の話だからなんつーか こう 心がまる出し状態みたいな意味なんだけど 丸出しのソレが凍えそうよ
네가 없는 방은어쩐지 예전보다 넓게 느껴져 발가벗은 마음은..
발가벗었다는 것은 마음 얘기야 마음이 전부 드러난 상태라는 뜻이다 이거지
전부 드러난 그것이 얼어붙을 것 같아

Oh~~Oh~~♪ともだち ずっと ともだち ずっと ともだち いない 彼女もいない
ろくなもん食ってない 上野公園のハトの方がオレよりメシ食ってる
친구. 쭈욱 친구 쭈욱 친구 없어애인도 없어
제대로 먹지도  못해 우에노 공원의 비둘기들이 나보다는 더 잘 먹고  살겠다

Oh Yeah!

青春て いつだったのか 全然わからないぜ
청춘이  언제였는지 전혀 기억나지 않아

わからない
모르겠다고~~

わからないのさ~
모르겠다고~~

はち巻き先生ぇ~!!
두루마기 선생님~!


WOW WOW WO~ WO WO WO WO WOW WOW


ルールルルール~~アンハハンハーーイェー… 
룰루룰루 룰루~~~아흠흠흠하아~ 예이…

신고
제타군
Animation 2007.12.02 22:46

KBS, 뭡니까 이게....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2D&mid=sec&sid1=106&sid2=221&oid=108&aid=0000001308

KBS, 그들이 만든 이상한 오락 프로그램 때문에 아까운 분이 돌아가셨습니다. 물론 KBS 뿐만이 아니라 국내 방송사들의 오락프로그램들 보다보면 도저히 이해할 수 없는 유치뽕짝한 것과 억지스러운 것과 연예인들에게 무리한 것을 요구하는 게 아직 많죠 ...이런 것보다 장정진 성우님의 목소리를 더 이상 못 듣는 다니 안타깝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름 :  장정진   
출생 :  1953년 1월 24일
취미 :  골프
데뷔 :  1977년 KBS 성우 15기
수상경력 :  2003년 KBS 연예대상 '최우수성우상'
활동사항 :  전 성우협회 회장
출연작 :  SBS '인기가요', '호기심 천국', MBC '일요일 일요일밤에'
만화영화 ‘달려라 하니’ 홍두깨 선생님 목소리 역

신고
제타군
Animation 2007.12.02 22:41

자작 6컷만화 - 하가렌 엔딩, 그 이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고
제타군
Animation 2007.12.02 22:38

강철의 연금술사 51화.. 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에드워드 엘릭 - ..분명히 돌아가고 말거야. 또 만나자, 알!
알퐁스 엘릭 - ..언젠가 다시 만날 그날까지 주고 받은 나와 형의 약속이야..!

두 형제의 애틋한 형제애.. 제게 형제란 뭔가에 대해 다시 생각하게 하며
강철의 연금술사 애니메이션이 10월 2일 토요일 51화를 끝으로 막을 내렸습니다.
저에게 토요일을 일주일의 휴식처로 만들어 주었던 하가렌..
물론 원작팬이었던 저로서는 원작과 갑자기 틀어지는 스토리에 놀라기는 했었지만
지금 생각해보니 오히려 스토리가 원작과 달라서 다행인거 같군요.
뭐, 원작과 애니가 똑같다면 재미 없으니까 말이죠..

신고
제타군
Animation 2007.12.02 22:20
Powerd by Tistory, designed by criuce
rss